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오뚜기 진라면과 함께 ‘진라거’ 선보여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오뚜기 진라면과 함께 ‘진라거’ 선보여
  • 우정호 기자
  • 승인 2021.09.15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오뚜기 진라면과 함께 ‘진라거’ 선보여 ⓒ위클리서울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오뚜기 진라면과 함께 ‘진라거’ 선보여 ⓒ위클리서울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위클리서울=우정호 기자] 수제맥주 스타트업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이하 어메이징)가 오뚜기 진라면과 손잡고 맥주의 맛에 충실한 ‘진라거’를 16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본질을 고집하는 양사의 협업인 만큼, 소비자들의 이목이 쏠린다.

어메이징이 오뚜기 진라면과 함께 협업해 선보인 ‘진라거’는 독일산 스페셜 몰트를 사용해 진한 몰트의 맛과 향을 살린 라거 스타일의 맥주로, 착향료와 감미료를 전혀 사용하지 않아 순수하고 진한 맥주의 맛과 향을 내는 정통 수제맥주다. 

독일산 스페셜 몰트에서 나는 카라멜, 빵과 같은 고소한 맛과 향이 나면서도 라거 특유의 라이트한 바디감으로 음용성이 좋다. 또한 독일산 노블 홉의 은은한 꽃과 허브의 향을 느낄 수 있다.

어메이징은 2016년 창사 이래로 수제맥주의 본질인 ‘맛'과 다양성’에 집중해오고 있다. 오뚜기 역시 50여 년의 오랜 기간 동안 맛의 본질에 충실한 진라면 등 국민 브랜드로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업의 방점을 재미요소나 이슈 메이킹보다는 맥주의 본질이라 할 수 있는 ‘맛의 기본'에 뒀다. 맛의 기본에 충실한 오뚜기 진라면이 국민라면으로 사랑받듯, 기본에 충실한 맥주를 선보인 것이다.

이번 ‘진라거’ 출시에 앞서 어메이징은 지난 3년간 오뚜기와 함께 다양한 식재료를 활용하여 한국형 맥주 개발에 힘써온 바 있다. 

어메이징은 2019년 오뚜기 창립 50주년을 맞아 오뚜기 토마토 퓨레가 들어간 ‘토마토 블론드 에일’과 오뚜기 카레에 들어가는 강황과 큐민을 사용한 ‘카레 위트 에일’을 오뚜기와 공동 개발해 선보인 바 있으며, 오뚜기 식품연구소와 함께 다양한 국내 효모를 개발해 5차례에 걸쳐 한국형 에일 맥주 개발 프로젝트(Korean Ale Project, K.A.P)를 진행해왔다.

어메이징 김태경 대표는 “기존 한국 라거의 밍밍한 맛을 극복하고 맥주의 기본을 되찾기 위해, 오뚜기와 진라거를 개발했다”며 “기본에 충실한 진라거를 통해 고객에게 진짜 맥주, 진한 라거를 소개하고 싶다”고 말했다.

진라거는 16일 목요일 ▲GS25 ▲CU에서 만나볼 수 있다. 추후 ▲이마트24 ▲이마트 ▲롯데마트 ▲홈플러스 ▲GS수퍼마켓 ▲롯데슈퍼 등 전국 편의점과 대형마트, 슈퍼마켓 등에서도 만나볼 수 있을 전망이다.

한편 어메이징은 2016년부터 성수동 주민과 협력해 ‘성수동 페일에일’을 선보이며 지금까지 30회가 넘는 콜라보레이션 협업을 진행해 왔으며, 식약처 등록 기준, 국내 최다인 50개가 넘는 맥주 레시피를 보유하고 있을 정도로 ‘다양성'이라는 수제맥주의 본질을 지켜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