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향남지구 30일 동시분양 시작
화성 향남지구 30일 동시분양 시작
  • 승인 2006.05.19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개 업체 5889가구...대규모 산업단지 인접 수요 풍부, 용적률 낮아 주거환경 쾌적...25,7평이하 원가연동제 적용

경기도 화성 향남지구 아파트 동시분양이 오는 30일부터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참여 업체들은 25일 향남면사무소 맞은 편 사업지구에서 공동으로 모델하우스를 열고 분양에 들어간다.

최근 업계에 따르면 30일 화성시 향남면 행정리, 방축리, 도이리, 평리 등 51만여 평 일대 향남지구에서 분양 10개 단지 5345가구, 임대 1개 단지 544가구 등 11개 업체가 모두 5889가구를 동시분양한다. 향남지구에는 이번에 선보이는 아파트를 비롯해 모두 1만593가구(단독주택 571가구 포함)가 들어설 예정이다.

가까운 곳에 기아차공장, 현대차연구소, 향남제약단지, 발안산업단지, 금의지방산업단지, 현곡지방산업단지 등 대규모 산업단지들이 있어 수요가 풍부하다.

인근 동탄지구, 태안3지구, 용인흥덕지구와 함께 대규모 주거벨트를 형성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해안고속도로 발안나들목에서 자동차로 5분 거리이며 39번 우회도로와 국지도 82호선도 이용할 수 있다. 남쪽으로는 평택∼충주고속도로가 개통돼 경부선과 서해안고속도로로 연결된다.

임대아파트 비중이 낮고 용적률이 160∼180%에 불과해 쾌적한 주거환경을 자랑한다. 도시계획·조경·건축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도시개발 계획단계에서부터 모든 과정에 걸쳐 참여해 짜임새 있고 일관성 있는 신도시를 목표로 개발된다.

신명은 34, 35평형 536가구를 공급한다. 신영은 39∼59평형 365가구를 내놓는다. 한일건설은 39∼52평형 478가구를 분양키로 했다. 풍림산업은 34평형 788가구를 공급한다. 이번 분양에서 가장 많은 물량을 내놓는다.

우미산업개발은 536가구, 대방건설은 600가구를 각각 공급한다. 제일건설은 400가구를 선보인다. 한국종합건설은 임대 아파트 544가구를 분양한다. 우방은 514가구, 화성개발은 622가구를 공급한다. 일신건설산업은 506가구를 선보인다.

이번 화성향남 택지지구에서 분양되는 전용면적 25.7평 이하 아파트는 원가연동제가 적용돼 분양 계약 뒤 5년 동안 소유권 이전을 제한받는다. 25.7평 초과 중대형 아파트는 입주 시점에서 등기 뒤 바로 팔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