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LG전자, 노르텔 합작사 설립 지연
<1보>LG전자, 노르텔 합작사 설립 지연
  • 승인 2005.07.07 0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룸버그 보도, 당초 2분기안에 매듭


 
LG전자와 노르텔간의 합작사 설립이 최종기한을 넘기게 됐다.

금융전문 블룸버그통신은 6일 "LG전자와 노르텔간의 통신장비 합작사 설립이 당초 목표한 최종기한을 지키지 못했다"고 보도했다. 양사는 올 1월 초 2분기안에 합작사 설립을 마무리 한다는 계획에 서명한 바 있다.

LG전자의 쥬디 배 대변인은 "아직 양사가 합의하지 못한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양사의 합작사 설립이 언제 마무리 될 진 알려지지 않았다.

저작권 (C) 위클리서울(www.weeklyseoul.net)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