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에너지 환경·에너지 포토뉴스
서부발전, 발전부지 태양광 2단계 준공식 개최태양광 13.9MW, ESS 23.9MWh, 일반가정 7,500세대 전력공급량 규모
  • 변인수 기자
  • 승인 2018.07.19 19:14
  • 호수 0
  • 댓글 0

[현대해양 변인수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은 운영 중인 발전소의 유휴부지 및 발전소 부대건물 지붕에 13.9MW의 태양광과 23.9MWh 용량의 에너지저장장치를 설치하고, 지난 17일 태안발전본부 건설현장에서 임직원 및 건설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

총 사업비는 270억 원이 투입된 이번 사업은 일반가정 7,500세대 전력공급량인 연간 2만7,000MWh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는 규모다. 또한 태양광 설비에 에너지저장장치를 연계 설치함으로써 연간 2만7,250REC를 추가 확보하고 계통안정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서부발전 태안발전본부는 지난해 6월에도 발전소 내 부대건물 지붕을 활용한 5.2MW 용량의 태양광 1단계를 준공했으며, 국내최초 석탄가스화복합발전소(IGCC)와 소수력, 육상 및 수상태양광에 이어 태양광 2단계 및 ESS를 준공함으로써 명실 공히 친환경 신재생발전단지 메카로 거듭나게 됐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2030년까지 신재생에너지 전력생산량 20% 달성을 위해 재생에너지 발굴에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면서, “재생에너지 간헐성 극복을 위해 친환경 에너지 신사업의 국내보급과 전력품질 향상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서부발전은 내년 2월 준공을 목표로 서인천 연료전지 3단계(18MW)를 건설 중에 있고, 이원호 수상태양광(45MW), 장흥풍력(18MW), 천안 청수 연료전지(5MW) 건설사업도 금년 내 착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변인수 기자  tomato0630@hdhy.co.kr

<저작권자 © 현대해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변인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