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산 Fisheries News 포토뉴스
김영춘 해수부 장관,‘해양수산 혁신성장’현장 방문㈜태평염전 현장 점검 및 천일염 업계와의 간담회 개최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8.06.20 18:38
  • 호수 0
  • 댓글 0

김영춘 해양수산부장관은 20일(수) 전남 신안군 증도면에 위치한 국내 최대의 천일염 생산지인 ㈜태평염전을 방문해 천일염 생산‧관광시설 등 6차산업화 현장을 둘러보고 업계관계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번 방문은 지난 5월 17일 혁신성장 보고대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국민들이 혁신성장의 성과를 피부로 느끼도록 가시적 성과를 창출하고 전 부처가 속도감 있게 정책을 추진하라”는 당부에 따라 해양수산분야 혁신성장 사례를 확인하고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개선할 점은 없는지 직접 챙겨보기 위해서다.

㈜태평염전은 연간 16천톤의 천일염을 생산(국내 생산량의 6% 수준)하는 국내 최대 염전으로, 소금 생산뿐만 아니라 소금박물관, 염생식물원 등 관광 서비스를 제공해 연간 10만 여명이 방문하는 6차산업 혁신기업 모델이 되고 있다.

김 장관은 간담회 자리에서 국민들의 저염식 문화 등으로 업계의 어려움이 많은 만큼, 천일염의 부가가치를 높이고 산업구조 다각화 등 새로운 활로 모색이 필요함을 강조하고 “정부도 민간의 혁신 역량이 실현될 수 있도록 관련 기술개발 지원 등 산업생태계 기반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영호 기자  kyh3628@hdhy.co.kr

<저작권자 © 현대해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