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운항만 해운
올해 ‘도선사’ 선발 필기시험 오는 21일 실시총 21명 선발 예정에 총 155명 지원해 7.4:1 경쟁률 기록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8.06.11 09:31
  • 호수 0
  • 댓글 0

해양수산부는 선박에 탑승해 안전한 수로로 안내하는 도선사를 선발하기 위해 오는 21일(목) 한국해양수산연수원(부산 영도구 소재)에서 ‘2018년도 도선수습생 필기시험’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해양수산부는 올해 부산항 7명, 인천항 2명, 여수항 2명, 대산항 1명, 울산항 3명, 평택・당진항 2명, 동해항 1명, 군산항 2명, 포항항 1명등 총 21명의 도선사를 선발할 예정이다. 지난 5월 21일부터 6월 1일까지 시험접수를 받은 결과, 이번 시험에는 총 155명이 지원해 7.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도선사 응시조건은 총 톤수 6,000톤 이상 선박의 선장으로서 5년 이상 승선경력을 보유한 자이다.

필기시험은 6월 21일(목) 오전 9시부터 한국해양수산연수원에서 법규, 운용술 및 항로표지, 영어(해사영어 포함) 3과목에 대해 240분간 실시한다. 필기시험 합격자는 6월 29일(금) 오전 10시에 해양수산부 누리집(www.mof.go.kr)에 발표할 계획이다.

이후 필기시험 합격자를 대상으로 7월 10일(화) 오전 10시 해양수산부(세종시 소재)에서 면접시험을 실시한 뒤, 7월 16일(월) 오전 10시 해양수산부 누리집에 최종 합격자 21명을 발표할 예정이다.

도선수습생 전형시험 합격자는 도선수습생으로 선발돼 해당 도선구에서 6개월간 200회 이상 도선실무수습을 거치게 된다. 실무수습과정을 모두 마친 후 내년 초에 실시되는 도선사 시험에 합격하면 최종적으로 도선사 면허를 받아 항만별로 배치된다.

김영호 기자  kyh3628@hdhy.co.kr

<저작권자 © 현대해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