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해운항만 항만
부산해양자치권 이양 촉구 청원문 전달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각각 송부
  • 김영호기자
  • 승인 2018.05.14 16:16
  • 호수 0
  • 댓글 0

순수민간단체인 '해양수도부산 범시민네트워크'가 지방분권적 시점으로 부산해양자치권을 촉구하는 청원문을 송재호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장과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지난 11일자로 전달했다.

총 9매로 돼있는 청원문에는 ▲해양수도부산 또는 부산해양자치시의 법,제도 보장 건 ▲부산항만공사 지방공사전환 건 ▲유휴항만개발·관리권 지방이양 건 ▲마리나항만 개발사업 시행권한 이관 건 ▲해양관광·레저 활성화를 위한 시행권한 지방이양 건 ▲수협중앙회, 수협은행 본사 부산이전 건 등의 내용이 담겨있다.

한편 '해양수도부산 범시민네트워크'는 해양항만자치분권, 해양수산정책 관련 대정부․국회 건의 등 해양수도 정책 및 지역발전 쟁점을 지속적으로 이슈화하고 실현하기 위한 범시민 민간협의체로 박인호(부산항을사랑하는시민모임 공동대표), 이승규(부산항발전협의회 공동대표), 남기찬(해양대 교수), 하명신(부경대 교수), 이상고(부경대 교수), 최성호(부산항만물류협회 회장), 김영득(부산항만산업협회 회장), 이주학(부산공동어시장 사장), 강의구(글로벌마린뷰류 회장) 등이 공동의장으로 참여하고 있다.

 

김영호기자  kyh3628@hdhy.co.kr

<저작권자 © 현대해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